수행사례

의뢰인에게는 진심과 겸손함으로 소송 상대방에게는 예리함과 탁월한 실력으로 말하겠습니다.

이혼소송
이혼원고: 혼인 8년, 아내의 부당한 대우, 남편이 양육권 확보한 사건

페이지 정보

작성일2022.03.15 조회수 : 976

본문

사건의 개요

의뢰인(남편_원고)과 그 배우자는 혼인기간이 8년차인 부부였는데,
오랜 기간 동안 이어진 배우자의 무시, 성격 차이 등으로 혼인생활이 파탄에 이르러
이혼을 진행하고자 법무법인 승원을 방문하였습니다.

*위 내용은 의뢰인의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일부 각색되었습니다.

이혼전문 법무법인 승원의 조력

법무법인 승원은 의뢰인이 원하는 방향으로 이혼을 진행할 수 있도록
의뢰인과 배우자가 가진 재산을 구체적으로 파악하였으며,
양육권에 대한 의견도 세심하게 살폈습니다.

그런데 의뢰인과 배우자 모두 자녀의 친권자 및 양육권자로 지정되기를 바라는 상황이었으며,
의뢰인이 원하는 재산분할의 방식 또한 부동산 명의를 이전받는 것이었기 때문에
두 사람 사이의 의견 대립이 팽팽한 상황이었습니다.

이에 법무법인 승원은 양육권자 지정과 부동산 명의 이전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해
소 제기 단계에서부터 구체적인 근거를 설득력 있게 제시하였으며,
본안 전 진행된 조정절차에서 또한 상대방과 조정위원을 설득하고자 노력하였습니다.

소송의 결과

법무법인 승원의 조력으로 의뢰인을 친권자 및 양육권자로 지정하는 것 뿐 아니라,
의뢰인이 원하던 부동산 명의도 이전받는 것으로 조정이 성립하였습니다.

의뢰인은 자녀의 양육권자로 지정된 것과
향후 시세 상승이 예상되는 부동산의 명의 또한 이전받게 된 점에 대해 크게 만족하셨습니다.

본 사건 전담팀의 구성원

  • 한승미 변호사
  • 허원제 변호사
  • 김은숙 변호사
  • 백준기 변호사